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최근 기발함과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게릴라 마케팅 광고(Guerilla Marketing Ads)들이 국내외 광고계에서 가장 효과적인 마케팅 광고로 주목 받고 있다. 잠재고객인 대중 속으로 깊숙이 파고들어 신선한 자극을 통해 인지도를 높이고 기대 이상의 광고효과를 발휘하기 때문이다. 그 숨은 매력과 무한한 Creative 세계를 들여다 보자.

게릴라 마케팅 광고(Guerilla Marketing Ads)의 매력은?

게릴라 마케팅(Guerilla Marketing)은 게릴라 전술을 마케팅 전략에 응용한 것이다. 장소와 시간에 구애 받지 않고 잠재고객이 많은 대중 속으로 파고들어 상품을 홍보하고 판매를 촉진하는 마케팅 방법을 가리킨다. 세부적으로 보면 쥐도 새도 모르게 해치우는 스텔스 마케팅(Stealth Marketing), 적진 깊숙이 파고들어 섬멸시키는 래디컬 마케팅(Radical Marketing), 아군처럼 위장해 목적을 달성하는 앰부시 마케팅(Ambush Marketing) 등도 모두 게릴라마케팅 전략의 일환이다.

기존의 광고 캠페인들은 대중들에게 너무 많이 알려져 식상한 것들이 많고, 대중들도 광고려니 하고 별 감흥을 받지 못한다. 광고의 목적은 짧은 시간에 많은 대중에게 빠르고 효과적으로 메시지를 전달하고 인지시키는데 있는데 이런 광고 본연의 기능을 상실하면 광고로써의 매력은 잃게 되는 것이다.

게릴라 마케팅 광고(Guerilla Marketing Ads)의 소재로 주목 받는 매체들

광고 매체로 활용할 수 있는 소재는 무궁무진하지만 대중들이 상식적으로 광고 매체로써 예측을 하기 힘든 소재를 활용하면 신선함이 더해져 그 시너지 효과는 두 배가 된다. 그래서 수많은 광고기획자들이 늘 새로운 아이디어를 고민하고 소재를 찾아 내려고 애 쓰는 것도 바로 그런 이유에서다.

최근 들어 길거리의 맨홀, 하루에도 수십 번을 이용하게 되는 엘리베이터, 쇼핑센터나 전문매장 그리고 지하철의 에스컬레이터 등이 게릴라 마케팅의 광고 매체로 주목을 받고 있다. 대부분의 사람은 엘리베이터나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이동하는 30~40초 동안 그냥 정면을 응시하거나 허공을 바라보게 되는데, 광고 집중도를 높이는 시선 포지션에 있어 아주 이상적인 위치를 형성하게 된다.

이러한 유휴 시선을 독창적이고 기발한 아이디어를 접목한 광고로 집중하게 만든다면 예상 밖의 광고효과를 불러 올 수 있기 때문에 게릴라 마케팅 광고(Guerilla Marketing Ads) 매체로 선호하게 된다.

게릴라 마케팅 광고들의 크리에이티브 사례.

사람들을 놀라게 하는 극적인 장면을 연출하는 게릴라 마케팅 광고(Guerilla Marketing Ads) 사례들이 국내의 경우는 그리 흔치 않은 편이지만 해외의 경우는 매체의 다양성만큼 폭넓게 적용되고 있다. 그 중 가장 대표적으로 손꼽히는 것이 버스 승강장 쉘터를 활용한 3M 안전유리 게릴라 마케팅 광고다.

버스 승강장 쉘터 바람막이 창을 안전유리로 막고 그 공간 사이에 실제 돈 다발을 쌓아 놓아서 버스를 기다리는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손발을 이용해 가져 갈 수 있으면 꺼내 가라는 광고 카피로 안전유리 제품의 특징을 강조하는 광고효과와 브랜드 인지도를 높였다. 사실 이 광고에서 실제 돈은 $500, 나머지는 가짜 돈으로 최소 비용, 최대 광고효과를 끌어낸 셈이다.

에스컬레이터를 이용한 게릴라 마케팅 광고로 크리에이티브가 돋보이는 사례도 있다. 계단마다 각기 다른 헤어 스타일을 부착해 그 조각들이 아래 계단의 사람얼굴에 매칭되도록 만들어 색다른 흥미를 유발시켰던 Juice Salon광고와 에스컬레이터 계단에 놀이동산 롤러코스터를 타며 즐거워하는 관람객의 이미지를 프린팅 해 생동감 있는 광고를 구현한 브라질 Hopi Hari 놀이공원의 광고 등이 그것이다. 그리고 프린터 출력물이 인쇄되어 나오는 착각을 불러 오게 만들었던 휴렛팩거드의 프린터 에스컬레이터 광고도 크리에이티브가 돋보인 게릴라 마케팅 광고이다.

또한 Pizza Kingdom 에스컬레이터 광고는 매장에 올라오는 에스컬레이터 입구에 맛있는 피자 조각 수천 쌍의 이미지를 부착해 피자 왕국이란 체인 브랜드 이미지를 실감하게 만드는 것은 물론, 계단이 움직일 때 여분의 치즈가 늘어나는 느낌을 살려 사실감과 고객들로 하여금 또 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바닥에 떨어뜨려 놓은 피자조각의 이미지가 더럽다고 느껴질 법도 하건만, 놀랍게도 한달 만에 53%의 매출 증가를 이뤘다.

또한 보행 중에 흔히 접할 수 있는 맨홀에 커피 이미지를 절묘하게 매칭시켜 스팀이 마치 뜨거운 커피를 연상케 만들어 시선을 끌기도 하고 개방된 맨홀 구멍을 휠체어 바퀴로 표현한 픽토그램으로 안전 캠페인 광고를 선보이기도 했다. 그릴 형태의 하수구 덮개에 팬 주걱을 접목한 바베큐 기기 게릴라 마케팅 광고는 기발한 아이디어가 돋보인 크리에이티브에 탄성을 자아내게 만든다.

이처럼 게릴라 마케팅 광고는 대중들이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상황을 직면하게 만들어 새로운 것에 대한 잠재된 학습본능을 자극해 흥미와 관심을 고조시키게 하는 묘한 매력을 가지고 있다.

위의 글은 SK텔레콤 감성 매거진 SK Tissue 2010년 03월호 기고한 글입니다. 오프라인에서 보지 못한 분들을 위해 블로그를 통해 공유하고 다양한 생각들을 댓글을 통해 함께 나눌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 Favicon of http://sinnanjyou.tistory.com BlogIcon 신난제이유 2010.03.09 11: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3M의 저 광고는 정말 획기적이로구나! 생각했는데 말이예요.
    저런식의 광고를 게릴라 광고 혹은 게릴라 마케팅이라고 표현하는군요. ^^

  2. 양아치 2010.03.12 1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매번 독특한 광고들을 볼때마다 온몸에 소름이 돋는 느낌과 질투 아닌 질투가 머릿속을 가득 메우네요...


우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