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HTC Evo 4G+ 리뷰 

국내 최초 4G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HTC EVO 4G+ 를 만져 본 첫 느낌은 다이나믹한 HTC Sense 3D UI 때문인지 마치 사용자와 교감을 이루는 살아있는 스마트폰을 보는 듯했고 세부적인 부분까지 감성 디자인을 적용한 것을 엿볼 수 있어 탄성을 자아내게 했습니다.

이미 HTC 스마트폰들은 기존 모델을 비롯 EVO 4G+에 이르기까지 화려하고 감성적인 UI로 유저들로 부터 호평을 얻고 있다는 사실은 익히 잘 알려져 있는 사실이며 그것이 하나의 특장점이 되고 있기도 합니다.

듀얼코어 1.2GHz CPU, 안드로이드 진저브래드(2.3.4) 기반 위에 HTC 센스 3D UI 플랫폼을 갖추고 있습니다. 해상도는 4.3인치 TFT LCD qHD(540x960)으로 밝고 선명한 화질을 보여줍니다. 그리고 스마트 락 스크린이 주는 감성적 만족도 또한 높이 평가할 만 했습니다. 

 EVO 4G+의 전면 디자인을 살펴보면 선명한 외부버튼을 비롯, 기능 버튼들이 전체적으로 조화롭게 잘 배치되어 있어 사용자들이 시선을 사로잡기에 부족함이 없는 세련되면서도 강한 느낌의 디자인을 갖추고 있습니다.

상단 윗부분에는 조도/근접센서 그리고 가로로 길게 배치해 통화 시 청음감이 좋을 것 같은 느낌이 들도록 통화용 스피커를 배치했고 전체 바디는 다크그레이 컬러의 메탈 재질로 구성되어 한층 중후한 느낌이며, 하단의 외부버튼들도 원형 테두리로 표시해 시인성이 높았습니다.

후면 디자인은 전체적으로 우레탄 코팅처리된 소재위에 사선패턴을 적용했습니다. 이는 소재와 패턴기법을 이용해 디자인 측면의 차별화 요소와 안정적인 그립감 제공 및 스크래치에도 강하도록 해 유지 보수성이 뛰어나다는 점을 강조한 것 같습니다.

EVO 4G+는 전면에 1.3M 픽셀의 카메라를, 후면에는 8M 픽셀 탑재했으며, 자동 포커스 기능을 갖추고 있습니다. 후면카메라 F2.2조리개가 내장되어 선명하고 깨끗한 화질의 사진을 얻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기다림이 없는 촬영 대기 시간은 어떠한 상황이라도 순식간에 촬영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EVO 4G+의 세부 디자인을 살펴보면 좌측에 마이크로 USB 통합단자를 통해 충전 및 데이터 전송을 할 수 있도록 되어 있으며, 우측에는 음량 조절버튼과 그 아래로 사진과 동영상을 빠르게 변환할 수 있는 슬라이드 버튼과 셔터 버튼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소프트웨어 방식으로 모드를 전환하는 것보다 빨라 순간포착을 놓치지 않는 빠른 대응이 가능하게 됩니다. 그리고 외부 셔터버튼을 통해 마치 콤팩트 카메라로 촬영하는 듯한 생동감 있는 경험을 제공한다는 것도 차별화 요소로 볼 수 있겠습니다.

상단에는 35mm 스테레오 지원 오디오 포트와 화면 잠금 버튼이 마련되어 있으며, 하단에는 배터리 커버를 제거 홈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EVO 4G+의 배터리 커버를 제거한 모습입니다. 반투명 소재적용으로 속이 살짝 보이는 것이 색다른 느낌을 주었습니다. 배터리는 1730mAh로 갤럭시 S2 1650mAh 비해 높은 수용력을 갖춰 배터리 소모가 심한 스마트폰 특성을 잘 반영했다고 생각됩니다. 

좌측면을 보면 배터리를 제거하지 않고도 마이크로SD카드 탈착이 가능한 슬롯이 마련되어 있으며, 그 위로 USIM카드를 넣을 수 있는 슬롯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나름 공간활용을 잘 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HTC EVO 4G+를 체험하는 동안 내내 탄성을 자아냈던 HTC 센스 3D UI의 모습입니다. 누구나 다이나믹한 움직임을 보고 놀라지 않을 수 없을거라 생각이 들었습니다. 날씨, SNS, 메신저, 주소록 위젯 등을 3D로 실감나게 경험할 수 있었는데요. 특히 날씨 위젯에서는 빗소리, 바람소리 등 생생하게 들려주어 감동적이었고 사용자와 감성교감을 이루고 있습니다. HTC 센스 3D UI는 동영상 편집이 끝나는 대로 추가 업데이트를 해 놓도록 하겠습니다.

HTC EVO 4G+의 개인설정에서 Scene, 스킨, 배경화면, 화면잠금을 변경할 수 있도록 되어 있는데 기본적으로 제공되고 자료들만 보아도 눈이 즐겁고 만족스러웠습니다.

모바일 페이지를 열었을 때 모습입니다. HTC EVO 4G+의 해상도는 4.3인치 TFT LCD qHD(540x960)으로 밝고 선명한 화질을 제공하는 탓에 폰트 가독성도 상당히 우수했습니다. 

PC버전으로 웹페이지를 열었을때 모습으로 한 눈에 전체 콘텐츠를 파악하기에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그리고 멀티터치를 통해 확대 축소과정에서도 끌리는 느낌없이 매끄럽게 동작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어 아주 만족스러웠습니다. 더군다나 와이브로(Wibro) 4G의 빠른 인터넷 속도로 경험하는 모바일 웹서핑의 만족도는 배가될 수밖에 없었습니다.

스마트폰 유저들이 주의깊게 살펴보는 것이 터치 쿼티 키패드로 모드에 따른 편의성을 따지곤 하는데요. 일반 텍스트 입력환경과 웹브라우저 환경에서 입력 편의성을 돋는 자판배열을 이루고 있어 좋은 평점을 줄 수 있었습니다.

HTC EVO 4G+ 너무 소개할 것이 많은데 이 지면을 통해 모두 다 소개하는 것은 역부족인 듯 싶습니다. 본론으로 들어가 가장 핵심이자 차별화 요소인 4G+ 진가를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4G는 현재까지 상용화된 무선인터넷 서비스 중 가장 빠른 속도를 제공하는 4세대 네트워크 서비스임은 다들 잘 알고 계실겁니다. KT 와이브로 4G는 현재 전국 82개 시에서  지원되고 있으며 서울 및 수도권 전철 전구간, 전국 8개 고속도로 구간에서 4G의 빠른 속도를 즐길 수 있습니다.

HTC EVO 4G+ 는 국내 최초 4G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으로 3G는 물론 4G 테터링을 지원해 빠른 인터넷 속도를 다른 사용자와 함께 사용할 수 있으며, 에그와 같은 별도의 와이브로 수신기가 무색할 정도록 빠른 4G 네트워크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매력이었습니다.

위의 이미지를 통해서도 보실 수 있듯이 와이파이 핫스팟을 통해 5명의 사용자가 핫스팟에 접속할 수 있는데 갤럭시 S2와 갤럭시탭을 동시에 연결하고 인터넷 접속해 보니 녹색 진행바가 쭉쭉 나아가는 상태를 보여주면서 빠른 속도로 연결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흥미로웠던 것은 상황에 따라 3G와 4G를 모두 이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일석이조의 장점을 갖추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제 HTC EVO 4G+만 있으면 와이파이가 내장된 넷북, 노트북, 태블릿PC 등도 와이브로 4G로 차원이 다른 속도로 즐길 수 있으며 기존  3G 무선네트워크보다 3배가 빠른 속도로 동영상과 인터넷을 끊김없이 즐길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 되겠습니다.

위의 이미지는 HTC EVO 4G+의 각종 정보화면을 담은 모습입니다. 안드로이드 진저브래드 2.3.4버전에 HTC Sense 3.0을 탑재했고 기존 스마트폰에서 만나 볼 수 없었던 화려하고 다이나믹한 센스 3D UI를 통해서 사용자에게 감동을 줄 수 있다는 것은 큰 매력인 것 같습니다.

또한 TFT LCD qHD(540x960)으로 밝고 선명한 화질을 보여주고 현존하는 최고의 화질의 Full 1080p HD Video와 SRS Virtual Surround Sound는 마치 한편의 영화와 같은 영상을 너무 쉽게 촬영할 수 있도록 해주는 등 유저들의 기대이상의 매력을 갖추고 있는 HTC EVO 4G+가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서 어떤 파장을 일으키게 될지 사뭇 기대를 해보게 됩니다. 부족하지만 좀 더 추가적인 정보는 댓글로 남겨 주시면 최대한 답변을 드리도록 하겠으며 EVO 4G+ 상세한 스펙은 아래 자료를 참고하시면 도움이 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 :) 2011.07.02 1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대여 조건인지 협찬 조건인지, 대여라면 대여 기간은 며칠인지, 얼마쯤 받는지 궁금하네요 ㅋㅋ

  2. 2011.07.06 17: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외장 메모리는 안 들어있나요?? 개인적으로 사서 넣을수 있도록 되어 있긴 한거죠?

  3. si 2011.07.08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내장메모리가 좀 더 컸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네요..


우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