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로 오지마세요 "오늘은 쉽니다?"

분류: Digital News/Blog Story 작성일: 2007.01.24 03:28 Editor: 마루[maru]
만약에 당신이 이 글의 타이틀을 보고 찾아 오셨다면 당신의 궁금증을 참지 못하는 호기심이 충만한 호전적인 인물 이십니다. 앞으로 당신은 무한한 가능성과 성공할 수 있는 잠재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모든 사물을 궁극적인 근본부터 재 해석하려는 다소 위협적인 퍼서널리즘을 소유하고 계십니다.

사람에게는 각기 다른 개성인자를 소유하기 있기 때문에 섣불리 상대를 평가할 수도 없으며, 함부로 평가 할려고 해서도 안된다. 그래서 옛 선인들은 "10리 바닷속 깊이는 헤아려도 한 길 사람의 마음은 헤아릴 길이 없다" 고 말씀을 하신것 같습니다.

만약에, 길가에 허름하고 궁색한 옷차림에 노숙을 하고 있는 사람의 지식 수준과 번쩍거리는 고급승용차 뒷자리에서 깔끔한 옷차림으로 영자신문을 펼치고, 멋진 포즈로 여유를 부리는 사람의 지식 수준을 비교 했을때 어느 쪽이 더 수준이 높을 것이라고 생각을 하십니까?

이 질문에 답을 생각하고 있다면, 당신은 이미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편견과 가식에 물들어 냉철한 판단력이 흐려지고 있음을 뜻합니다. 위의 질문에 답하는 자체가 의미가 없는 일이며, 두 사람의 지식수준이 알려져 있지 않기 때문에 그 누구도 함부로 어느 쪽이 높다고 결론 지을 수 없는 것이기에 "답은 없다" 입니다.

너무 난해하고 시덥지 않은 이야기라고 생각을 하실지 모르겠지만 아주 가끔은 조용한 공간에서 차 한잔 마시면서 곰곰히 생각해 보는 삶의 여유도 필요한 까닭 입니다.

몇 일동안 밀린 업무처리에 시달리다 보니 몸과 정신이 많이 지쳐버린 것 같습니다.

블로그에 지친 정신으로 대충 추스려 글을 올린다는 것이 찾아오시는 분들에게 예를 갖추지 못하고 기만하는것 같아서 2~3일 잡무를 처리하면서 재 충전의 시간을 가져 볼까 합니다.

새로운 글들이 올라가지 않아 방문자도 뚝! 떨어져서 클릭률도 많이 떨어지고 그 동안 찾아주신 분들의 기억속에서도 잠시 잊혀져 있겠지만 잠깐의 작별의 더 큰 기다림으로 승화될 수 있기에 편안한 마음으로 쉴 수 있을것 같습니다.

이 글을 적고보니  "아무 이유없어~" 라는 죄민수의 유행어가 생각이 납니다. 맞습니다. 어줍쟎게 이유를 만들어 내느니 그냥 아무런 이유없이 잠시 쉬었다 오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요상스런 타이틀로 낚시질을 한 것 같아 죄송한 마음이 앞서 평소에 즐겨듣는 팝 음악 몇 곡을 담아 들려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차 한잔!  드시면서 편안하게 감상해 보시길 바랍니다.


  1. Elvis Presley-Can't Help Falling In Love
  2. 존덴버-TakeMeHomeCountryRoad
  3. Frank Sinatra-MyWay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 BlogIcon 아르 2007.01.24 06: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_-...; 편히 쉬다오세요. 저도 아프다고 블로깅 몇 일 쉬었더니 방문자수가 1/4 로 뚝 떨어져서 슬퍼하고 있지요...;

    • BlogIcon 마루[maru] 2007.01.25 17:47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무래도 아르님 땜시 저도 그 열병이 옮았나 봅니다.커허~~
      방문자수에 연연하면 몸살 납니다. 진정 나를 사랑하는 친구들이였다면 다시 찾아 올거라고 믿습니다.
      기대하세요. 금방 잊혀진 친구들이 환한 미소로 돌아오는 모습을.....

  2. BlogIcon xiso 2007.01.24 07: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오~ 나 정말 무한한 가능성과 성공할 수 있는 잠재능력을 가지고 있는건가봐~ ㅎㅎ

    • BlogIcon 마루[maru] 2007.01.25 17:48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렇게 오신것을 보니 앞으로 성공하실 수 있는 무한한 가능성과 잠재력을 가지신것 맞는것 같아요.
      올해는 대박 나세요^^ ㅎㅎ

  3. BlogIcon 마래바 2007.01.24 07: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정말 호기심 만빵~~ ♬
    편안한 맘을 가지고 쉬었다 오세요.. 그동안 블로그는 제가.. (퍽..)

    • BlogIcon 마루[maru] 2007.01.25 17:49  댓글주소  수정/삭제

      ^^ 덕분에 잘 쉬었습니다.마래바님
      혹시 그동안에 제 블로그 폭발시키진 않으셨는지 지금 점검중입니다. ㅎㅎ
      늘 잊지않고 기억해 주셔서 감사 합니다.

  4. BlogIcon Disturbed Angel 2007.01.24 08: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편히 쉬시다 오세요~ (일하시는게 더 힘드신...)
    제목 때문에 들어와 보게 되네요...

    • BlogIcon 마루[maru] 2007.01.25 1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유진 작가님이 오셨군요.. 일하는게 힘들지만
      그래도 이렇게 좋은 분들을 만나고 이야기 할 수 있는것 만으로도 나는 행복한 사람입니다.
      요즘도 새로운 영감과 상상력으로 작품활동에 열심이라는 소식이.....
      아니면, 큰일이구요. 좋은 작품 기대해 봅니다.

  5. BlogIcon Ji@self 2007.01.24 09: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절대로 하지 말라면 꼭 해보고 싶어서 사고친 판도라같네요 -_-;

    ^0^

    • BlogIcon 마루[maru] 2007.01.25 17:53  댓글주소  수정/삭제

      푸하~~ 유독 낚시질에 걸린 분위를 느끼신 Ji@Self님!
      그래도 마루라는 한 인간을 알게된것으로 만족을 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모르죠! 먼 훗날 스타가 된다면 꼭 기억하도록 하겠습니다.

  6. BlogIcon JuneYin 2007.01.24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일단 들어온 이유라고 한다면 블로그가 쉰다니 무슨 의미인지 궁금해서 들어왔습니다.

    • BlogIcon 마루[maru] 2007.01.25 17:55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심이 백배 되셨군요^^
      블로그가 쉰다는 말이 블로그가 폐쇄된다는 오해를 불러 올수도 있다는 염려를 끼친것 같습니다.
      너무 정신적으로 지쳐있어 어수선한 글을 적느니 좋은 상상력을 담기위해 잠깐 외유를 하고 왔습니다.
      찾아 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꼭 잊지않고 답방을 가도록 하겠습니다.

  7. BlogIcon 제시카 2007.01.24 1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허허.. 모 책에서
    오른쪽 아래 귀퉁이에. 당신의 행동을 제어하겠습니다.
    다음장 왼쪽위에. 당신은 금방 책장을 넘겼습니다.
    를 처음 당했을때의 기분이네요.

    • BlogIcon 마루[maru] 2007.01.25 17:56  댓글주소  수정/삭제

      좋은 책을 읽으셨네요.
      책을 사랑하고 그 감상 느낌을 오랫동안 기억 하시는 분들을 존경하고 사랑합니다.
      오랫동안 기억하도록 하겠습니다.

  8. BlogIcon rince 2007.01.24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편히 쉬고 오세요 ^^

  9. BlogIcon 개복치 2007.01.25 02: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아마도 다시 돌아오셔서 열심히 포스트를 올리게 되시겠지요.^^ 왠지 제목에 낚인 기분이...-_-

    • BlogIcon 마루[maru] 2007.01.25 18: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낚시질! 저 고기 잘 낚습니다.
      한 때는 낚시질에 미쳐서 사이클히팅이라는 이름도 들어보았지요^^
      지금은 돈이 많이드는 레저라 끊었습니다.
      개복치님! 그래서 돌아와 이렇게 감사인사를 전하게 됩니다. 찾아주셔서 감사 합니다.


라라만물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