폰트(font)의 종류에 대하여

분류: Design Information/Design Fonts 작성일: 2007.01.28 13:14 Editor: 마루[maru]
폰트(font) 종류에 대하여


폰트(Font)는 여러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그 용도에 따라 분류가 되거나, 데이타를 어떻게 구성하고 있느냐에 따라 여러가지 타입으로 분류가 됩니다. 폰트는 자체의 종류가 아닌 성질이 다른 것이 여러 개 있는 것입니다. 이 폰트들을 상황에 따라 분류 해보면 다음과 같이 구분지을 수 있습니다.

디지탈 폰트(digital font)
문자의 형태는 손으로 쓴 것이든, 활자나 사진식자의 인쇄물이라도, 아나로그(Analog) 형식으로 표현되어, 문자가 인쇄되는 것이었다. 그러나, 컴퓨터를 사용해서 문자의 형태를 보존하여 화면에 표시하거나 인쇄하려면, 문자의 형태를 0과1의 데이타로 표현해야 한다. 0과1로된 디지탈 데이타로 표현될수 있다면, 컴퓨터는 그것을 본체에 기억해서 보존·가공 또는 외부의 출력장치에 출력을 할 수 있게 되는것이다. 그러므로 디지탈 폰트는 디지탈 형식으로 표현된 문자형상데이타의 집합이 된다. 하지만, 일반적으로 '폰트(Font)'라 함은 컴퓨터의 애플리케이션을 통해서 사용되는 것이므로 굳이 '디지탈(Digital)'이라는 단어를 포함하지 않아도 디지탈 폰트라고 할수 있다.

-. 용도에 따라서 폰트를 분류
  • 스크린 폰트(Screen Font)
    스크린 폰트는 화면에 표시하기 위한 폰트인 동시에 서류를 작성할 때 서류 내의 폰트의 종류를 지정하기 위해 사용되는 것이다. 흔히 화면용 폰트라고 부른다. 전자 출판 초기에는 이 스크린 폰트가 그대로 프린터의 출력에도 사용되었는데, 이 초기에는 "비트맵 폰트"밖에 없었기 때문에 축소, 확대를 하게 되면 형태가 일그러지게 되지만, 복잡한 연산과정을 거치지 않기 때문에 빠르게 표시되고 프린트 되었다. 그러나 문제는 큰 사이즈의 문자를 표시하거나 프린트하면 심하게 일그러진 문자가 되어버리는 것이다. 그래서, ATM이나 트루타입이라고하는 아웃라인 폰트가 개발되었고, 그 이후는 화면 표시용도 아웃라인 폰트를 이용하게 되었다. 그러나 아웃라인 데이타에서 작은 문자 사이즈를 만들면 깨끗한 라인의 자형을 얻을수 없기 때문에 아웃라인 폰트에도 비트맵 폰트가 첨부되는 경우가 많다.

  • 프린트 폰트(Print Font)
    스크린 폰트가 컴퓨터 본체에 내장되어 있는가 하면, 프린터가 폰트를 저장하고 있는 경우도 있는데, 이를 프린터 폰트라고 한다. 컴퓨터 본체에서 문자 코드를 프린터로 보내면, 프린터에 내장되어 있던 폰트가 문자의 형태를 프린트하는 것이다. 현재의 포스트스크립트 프린터에는, ROM에 폰트를 내장하고 있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이 프린터에 내장되어 있는 하드디스크에 폰트를 넣어 놓는다. 프린터는 폰트를 다운로드하여 문자를 인쇄하게 되는 것이다.

-.데이타에 따른 폰트 분류
[비트맵/아웃라인/포스트스크립트/트루타입/ATM/고해상도/저해상도 폰트로 분류 됩니다]

  • 비트맵 폰트(Bitmap Font) - 확장자(.FON)
    비트맵 폰트는 문자를 점의 집함으로 표현하고 있는 것이다. 이 비트맵 폰트는 복잡한 연산을 거치지 않기 때문에 빠르게 표시되어 화면표시용으로 쓰인다. 그러나 이 비트맵 폰트는 확대, 축소를 하게되면 형태가 일그러지는 성격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사이즈를 변하게 할때는 그 사이즈(도트수)별로 문자 테이타를 준비하지 않으면 안된다. 그러므로 비트맵 스크린 폰트는 가능한한 많은 사이즈를 등록해 놓아야할 필요가 있어 데이타량이 많아지게 된다. 특히, 큰 사이즈의 비트맵 폰트를 만들면 데이타 량이 비약적으로 크게 되어 버린다.

  • 아웃라인 폰트(Outline Font) - 확장자(.OTF)
    비트맵이 점에 의한 표현이라면, 아웃라인 폰트는 함수곡선을 가지고 문자의 외형을 나타낸다. 따라서 표시하거나 프린트할 경우는 먼저, 도트의 정보로 교환해서 해야할 필요가 있다. 그래서 출력의 속도가 느려지게 되지만, 큰 사이즈의 문자로 화면 표시나 출력을 해도 비트맵 폰트처럼 일그러지지 않고 깨끗하고 질좋은 문자로 출력이 된다. 그러나 작은 사이즈의 문자를 함수에서 만들어 내면, 오차로 인하여 깨끗한 문자가 되지 않을수도 있고, 시간이 걸리는 단점이 있기 때문에 작은 사이즈의 화면 표시용은 비트맵 폰트를 병용하는 경우도 있다. 이처럼 아웃라인 폰트를 화면에 표시하거나 프린트할 때, 도트 이미지로 변화하는 것을 "라스터라이즈"라고 한다. 또 라스터라이즈를 실행하는 부분을 라스터라이즈 프로세서(RIP)라고 한다.아웃라인 폰트이므로 아웃라인 그대로 출력된다고 생각될지 모르지만, 현재 사용되고 있는 화면 표시나 프린터는 도트정보만을 처리하므로 어디에선가 변환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이다. 현재 사용되고 있는 아웃라인 폰트는, 트루타입 폰트와 포스트스크립트 폰트가 있다.

  • 포스트스크립트 폰트(PostScript Font / PS Font) - 확장자(.PS)
    포스트스크립트 폰트는 Adobe Systems사가 개발한 폰트 형식으로 문자의 위치, 폭, 모양등의 아웃트라인을 벡터 방식의 곡선에 의해 만들어지기 때문에 고품위의 문자를 만들어낸다. 현재의 폰트형식의 명칭으로 "Type1형식"이라고도 한다. 이 포스트스크립트 폰트는 기본적으로 프린터에 다운로드(인스톨)해서 사용한다. 그래서 프린터 출력은 깨끗하게 되지만, 화면 표시에 비트맵 폰트를 사용하게되면 큰 사이즈의 문자는 형태가 일그러지게 된다. 프린터에 다운로드해서 사용하게 됨으로 포스트스크립트를 구입해서 의미가 있는 것은 포스트스크립트프린터를 갖고 있는 경우에만 해당되는 것이다.

  • 트루타입 폰트(Truetype Font) - 확장자(.TTF)
    트루타입은 Apple사가 Micro Soft사와 공동으로 개발한 폰트의 형식으로, OS에 적재되어 있기 때문에 ATM(Adobe Type Manager)과 같은 별도의 프로그램을 필요로 하지 않는다. 또한 폰트 자체가 저가격이며 유니크한 디자인의 폰트가 많아 일반 유저을 위한 폰트라 할수 있다. 트루타입 폰트도 함수를 이용한 아웃라인 폰트이지만 트루타입은 2차의 스프라인곡선을, 포스트스크립트 폰트는 3차의 베지어 곡선을 사용하여 문자의 외형을 나타낸다. 화면상이나 프린터의 출력 결과를 보아서는 트루타입인가 포스트스크립트 인가를 판단하기는 어렵다. 그러나 맥킨토시의 DTP에서는 트루타입 폰트를 사용할 수 없다. 왜냐하면, DTP의 최종 목적은 이미지 세타에의 출력이기 때문이다.

    이미지 세타는 포스트스크립트에서 움직이기때문에, 폰트의 지정은 포스트스크립트 폰트(Type1형식)이어야 한다. 실제로 DTP유저가 트루타입 폰트를 사용하는 것은 아웃라인화하여 일러스트나 화상 작성에 이용한다. 그러나 윈도우즈에서는 포스트스크립트로 출력하는 환경이 되어있지 않기 때문에, 트루타입폰트를 이용하여 이미지세타출력을 하게 된다.

  • ATM 폰트(Adobe Type Manager Font) - 확장자(.ATM)
    깨끗한 아웃라인 폰트는 프린터 출력용뿐만 아니라, 디자인 작업등에서는 인쇄이미지에 좀더 가까운 화면 표시를 필요로 하였다. 그래서 등장한 것이 ATM(Adobe Type Manager)이라고 하는 소프트웨어이다.

    화면상에서 포스트스크립트 폰트를 부드러운 아웃라인으로 표시하기 위한 유틸리티인 것이다. 이 ATM은 포스트스크립트 프린터용의 아웃라인 데이타를 컴퓨터의 본체에 두고, 화면 표시용으로도 프린터용으로도 사용하는 시스템이다. 이 아웃라인 데이타는 프린터에 다운로드하는 포스트스크립트와 기본적으로 같은 것이므로 화면과 출력 결과가 같게 되는 것이다.

    폰트 자체는 프린터에 다운로드하는 것과 같은 Type1이므로 "ATM 폰트"라고하는 폰트가 있다기 보다는 컴퓨터 내에 있는 ATM이 사용하는 포스트스크립트의 아웃라인 폰트를 "ATM 폰트"라고 하는 것이다.

    ATM을 이용하고 있는 경우, 폰트가 다운로드된 포스트스크립트 프린터라면, 프린터측의 폰트데이타가 쓰여진다. 그러나 포스트스크립트 프린터가 아닌 경우나, 프린터쪽에 폰트가 있지 않은 경우에, 본체내의 아웃라인데이타에서 프린터용의 데이타가 작성되어 프린터에 보낸다.

    결국, ATM은 포스트스크립트 프린터 유저의 화면 표시를 개선한다고 하는 점과, 비포스트스크립트 프린터에서 포스트스크립트프린터를 사용한것과 같은 출력결과를 얻을 수 있다 는 것이다.

  • 고해상도 폰트 와 저해상도 폰트

    폰트의 패키지를 보면, "고해상도판"이라든가 "저해상도 패키지", "저해상도용"이라고 써있는 경우가 있다. 이것은 포스트스크립트 폰트의 경우에 해당되는 말이다.

    포스트스크립트 폰트는 프린터에 다운로드해서 사용되는 것이므로, 이 프린터의 해상도에 관계한 것이다. 일반적으로 "고해상도"라고 하는 것은 이미지 세타등의 프로용 프린터를 타겟으로 한 제품으로 1201dpi이상의 출력 해상도를 가진 기기에서 사용한다. 또한 "저해상도"라고 하는 것은 1200dpi이하의 레이저 프린터등에서 사용하기 위한 제품이다. 고해상도와 저해상도의 경계는, 종래에는 600dpi이었지만, 최근에는 레이저 프린터가 고성능화되어, 1200dpi으로만들어진 제품도 많으므로 "저해상도"가 아니고, "중해상도"라고 부르는 제품 메이커도 있다.

[자료출처 - 네이버지식검색, 오픈백과, NZEO.COM]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 BlogIcon cresumer 2007.01.28 12: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안녕하세요 마루님.. 폰트에 대해서 일목요연하게 정리해주신 부분 잘 읽었습니다.
    혹시 가능하다면 출처를 밝힌 후 제 블로그에도 동일한 내용의 글을 옮겨 싣고 싶습니다.
    좋은 주말 되세요..

    • BlogIcon 마루[maru] 2007.01.28 13:07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료출처는 네이버 지식검색이지만 본 자료는 조금 수정 추가된 부분이 있습니다. 출처를 모두 기록 하시고 스크랩하셔도 무방하실것 같습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2. BlogIcon 인포랩 2007.01.28 13: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글꼴...
    각종 프로그램에서의 활용도 중요할 듯...
    글꼴이란게... 특수성을 많이 가지고 있기에..

    • BlogIcon 마루[maru] 2007.01.28 14:32  댓글주소  수정/삭제

      옳은 말씀입니다. 프로그램에 따라 활용도가 다르고, 각 폰트들의 속성을 잘 이해하면 한글폰트를 그래픽 프로그램에서도 변환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3. BlogIcon 아르 2007.01.28 14: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전문 웹디자이너들이 사용하는 폰트랑 일반 사용자들이 포토샵으로 쓰는 폰트랑은 뭔가 느낌이 다르더군요. 최대한 전문 디자이너분들이 사용하는 폰트체같은 느낌을 주려고 세세히 설정을 해주곤 합니다만 역시 똑같이 안나오는터라... 심난합니다 =_=;

    • BlogIcon 마루[maru] 2007.01.28 14:31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문디자이너가 사용하는 폰트는 일반인이 사용하는 공개용 폰트랑 좀 다릅니다.
      30만개가 좀 넘는 폰트를 보유하고 있지만 다 알고 쓰지는 못합니다. 시대적인 트랜드를 따라서 사용할 뿐입니다.
      아르님 디자인 작업에 필요한 폰트가 필요다면 폰트이름을 알려주시면 보내드리도록 하죠^^

  4. BlogIcon ciyne 2007.01.28 14: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개념이 부족했던터라 ^~^ 잘 보았습니다

  5. BlogIcon recreater 2007.02.05 1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같은 작품이라고해도 폰트를 어떻게 쓰느냐에따라서 확실히 틀려질만큼 폰트의 중요성이 크더군요~ (다그런지는 모르겠는데 개인적으로는 이렇게 생각합니다;;)
    폰트는 쓰면 쓸수록 어렵습니다..;;;

  6. insanity 2008.05.21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OTF는 아웃라인이 아니라 Open Type Font로 알고 있습니다만..
    아웃라인 폰트는 설명대로 비트맵이 아닌 벡터곡선으로 아웃라인으로 된 폰트고 폰트 포맷이 아닌 제작 방식이죠..

  7. 초이짱 2009.10.10 2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폰트 개념 정리하는데 많은 도움 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을 보면 폰트가 30만개 정도 된다고 하는데 그 많은 폰트를 다 어떻게 관리하시는지요...? 저도 폰트가 조금있는데 윈도우 폰트 폴더에 바로가기로 등록을 해도 컴퓨터가 무지 뻑뻑거리거든요.. 넥서스 같은 폰트 뷰어 사용해서 확인하고 필요한것만 그때그때 설치하시는지...? 전문 디자이너 분들이 많은 폰트를 효과적으로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 많이 궁굼합니다~


콘크리트데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