곧 있으면 설날이다. 민족의 최대 큰 명절이기도 하다. 이 설날에 꼭 빠질 수 없는 것이 하얀 가래떡으로 만든 떡국과 새로 사 입은 설빔 그리고 세뱃돈 일게다.

어린 시절에는 어른들이 주는 세뱃돈으로 두둑한 용돈이 확보되는 꽤나 즐겁고 행복한 날이기도 했다. 하지만 나이 들어 어른이 되고 보니 이제는 받는 입장에서 줘야하는 입장이 되어버렸고 결혼한 상황이라면 본가에 처가까지 양쪽으로 나가는 세뱃돈이 살짝 부담스럽기도 하다. 특히나 형제가 많아 딸린 조카들이 줄줄이 사탕이라면 말할 나위도 없다.^^

그리고 근래에 들어 조사에 따르면 설날 부모님께 드릴 선물 1위가 세뱃돈이라는 결과에서 보듯이 부피 큰 푸짐한 선물상자 보다는 실속 있는 현금이 일상화된 터이다.

이렇듯 현금으로 용돈과 새뱃돈을 주는 것이 일상화된 지금 좀 더 센스 있고 품위 있는 방법으로 세뱃돈을 주는 방법이 필요하지 않을까?

그냥 밋밋한 흰 봉투를 이용해서 아무런 메시지도 달랑 돈만 넣어 건네는 것 보다는 새해 덕담을 몇 자 정성껏 적어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디자인이 돋보이는 봉투에 담아 건넨다면 받는 사람의 기쁨도 두 배가 되지 않을까 싶다.

쌍용자동차와 신한은행에서는 이런 마음을 읽어 고객들에게 세뱃돈 봉투를 나누주는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기업들에서 나눠주는 것과 달리 세뱃돈 봉투를 상풍으로 만들어져 판매되는 것도 있는데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디자인이 돋보여 소개를 하고자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퍼니피쉬-이철수 판화 '작은선물'

아트상품 개발 회사인 퍼니피쉬(주)에서 이철수의 판화를 이용해 디자인한 세뱃돈 봉투 '작은 선물'은 요즘 돈의 크기에 딱 맞춘 아담한 크기다. 빨간색과 미색 봉투에 판화가 이철수의 그림에서 따온 그림과 글자 '작은 선물'이 금박으로 찍혀 있어서 겉모양만 봐도 갖고 싶다. 이 봉투의 센스는 무엇보다도 돈을 싸서 넣는 속싸개가 포인트다.

'작은 선물'이라는 첫 느낌으로는 음악회 티켓을 넣어야 할 것 같은데, 봉투를 열면 이철수 판화가 인쇄된 속싸개에 가지런히 돈을 넣을 수 있다. 속싸개에는 마음을 담은 메시지를 쓸 수 있는 공간 또한 마련되어 있어서 무심히 돈만 주고받는 것과는 다른 경험을 할 수 있다. 10개가 한 세트이며 값은 8,000원. 이철수의 집 아트샵(shop.mokpan.com)에서 구할 수 있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자인하늘소-한아롱 '그림과 손글씨'

그리고 편집 디자인 회사인 (주)디자인하늘소에서도 세뱃돈 봉투를 내놨는데, 일러스트 작가 한아롱의 그림과 손글씨를 가지고 디자인한 예쁜 봉투다. 각각 다른 디자인으로 된 4장이 한 세트이며 값은 2,400원. 디자인하늘소(www.designhanulso.co.kr)에서 구할 수 있다. 이밖에도 복주머니 모양을 본딴 세뱃돈 봉투, 보자기 형태의 비단으로 된 세뱃돈 싸개도 나와 있다.

아니면 나름대로 한지나 아트지로 예쁜 봉투를 만들고 그 속에 감사의 마음을 곱게 담은 메시지를 담아 전하는 것도 좋은 방법일 게다. 부모님께는 "새해에 건강하시고 행복한 한 해 되세요!", 조카들과 아이들에게는 "밝고 건강한 모습으로 큰 꿈 이루세요!"라고...

새로운 한 해를 시작하는 벽두에 맞이하는 민족 대명절인 이번 설날에는 좀 더 센스 있는 방법으로 새뱃돈을 건네는 것은 어떨까?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 BlogIcon 토토 2008.01.25 2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좋은 아이디어입니다^^

    • BlogIcon 마루[maru] 2008.01.25 2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수롭지 않게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밋밋한 봉투에 넣어 건네는 것 보다는 저런 예쁘고 톡톡튀는 디자인 봉투에 담아 건네 준다면 받는 사람 기분도 업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2. BlogIcon Nights 2008.01.25 23: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뭐.. 애들은... 그저 액수만 볼뿐..

    • BlogIcon 마루[maru] 2008.01.25 2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건 더 이상 말이 필요하겠습니까?
      당근 어떤 컬러의 지폐가 들어냐가 관건이겠죠.
      예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한결 같다는...ㅎㅎㅎ

  3. BlogIcon CeeKay 2008.01.26 08: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예쁜 봉투에 담긴 새 돈을 받으면 기분 좋겠네요. 세뱃돈 주는 기분도 좋겠죠? (세뱃돈 받을 나이가 지나서...^^;)

  4. BlogIcon 공상플러스 2008.01.26 13: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최고의 봉투 : 한국문화진흥에서 출력한 새뱃돈 봉투(응?)

  5. BlogIcon sils 2008.01.26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액수가 적어도 저런 봉투에 넣어주면 전 기쁠것 같은데요+_+!
    물론 대부분은..액수가 더 중요하겠지만요...OTL..현실이네요.

  6. BlogIcon 학주니 2008.01.28 1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멋진 아이디어네요. ^^

  7. 밀감돌이 2008.02.01 00: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우리집은 그냥 돈만 주는뎅 ;; 전 뭐 다 좋아요 ^^

  8. 윤진 2008.02.01 2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마음과 돈이 함께 가는 최고의 선물이되겠네요! ^^

  9. 아홉가지 2008.02.01 23: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사실전 그냥 용돈만 줘도 감지덕지

  10. dd 2008.02.06 09: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참 정성가득하네요.ㅎㅎ

  11. BlogIcon 초하(初夏) 2008.02.25 0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참 좋은 선물을 받으셨군요.
    관련하여 오늘 올린 제 글도 엮어 소개하고 갑니다~~

  12. BlogIcon 최지은 2008.03.19 0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나중에 할머니되면 손주에게 꼭 저런봉투에 담아서 줘야겠어요 ~
    돈도 듬뿍 ^-^


라라만물상